‘편스토랑’ 귀염둥이 필구 김강훈, 삭힌 홍어+닭발 흡입 ‘반전 아재입맛’

김유진 기자 | 기사입력 2020/03/06 [13:51]

‘편스토랑’ 귀염둥이 필구 김강훈, 삭힌 홍어+닭발 흡입 ‘반전 아재입맛’

김유진 기자 | 입력 : 2020/03/06 [13:51]

 

                        <사진제공 =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신상출시 편스토랑' 정일우와 김강훈의 극과 극 입맛이 공개된다.

 

3월 6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는 여섯 번째 주제 ‘달걀’ 메뉴 개발에 박차를 가하는 5인 편셰프(이경규, 이영자, 이정현, 이유리, 정일우)의 이야기가 공개된다. 그중 정일우는 지난 방송에 이어, 귀염둥이 필구 김강훈과 함께 즐거운 먹방데이트를 즐긴다.

 

앞선 방송에서 김강훈은 귀여운 외모와 12살이라는 나이와 달리, 극강의 매운맛을 선호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특히 정일우와 김강훈이 청주의 ‘미친만두’를 먹고 입에 불이 난 것 같다며 놀란 모습은 큰 웃음을 선사하며 화제를 모았다. 

 

이런 가운데 이날 방송에서는 정일우가 김강훈과 망원시장 먹방을 선보인다. “먹고 싶은 건 다 사주겠다”는 형 정일우의 말에, 김강훈은 발걸음을 옮길 때마다 맛있는 음식들을 골라 맛보기 시작했다고. 그러나 예상과 다른 김강훈의 ‘아재 입맛’에 정일우는 또 한 번 깜짝 놀랐다는 후문이다.

 

김강훈이 선택한 시장 먹거리는 삭힌 홍어와 닭발이었다. 특유의 향 때문에 호불호가 갈리는 삭힌 홍어를 망설임 없이 흡입하는 김강훈의 모습에 모두 혀를 내둘렀다고. 반면 정일우는 삭힌 홍어는 물론 닭발도 평소 먹지 못하는 ‘초딩 입맛’이었다고 한다. 이날 정일우는 입맛과 함께 여러 측면에서 김강훈에 밀리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과연 정일우가 고개 숙인 이유는 무엇일까.  

 

한편 시장 투어 이후, 정일우는 귀염둥이 동생 김강훈을 위해 ‘요섹남의 멋짐’을 한껏 발휘해 맛있는 달걀 요리를 완성했다고 한다. 과연 정일우가 공개한 달걀 메뉴는 무엇일지, 아재 입맛 김강훈을 사로잡을 수 있을지 궁금하고 기대된다.

 

정일우 김강훈 먹브라더의 반전 입맛, 시장을 들썩이게 만든 먹브라더의 먹방 데이트는 3월 6일 금요일 밤 9시 45분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유진 기자/innewstv@i-innews.com>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