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미수 작가, 인사동 토포하우스서 ‘물방울 동화’ 전시 개최

물방울의 상상력은 어디까지? 물방울로 만드는 꿈결 같은 세상

문화부 | 기사입력 2020/01/09 [21:15]

정미수 작가, 인사동 토포하우스서 ‘물방울 동화’ 전시 개최

물방울의 상상력은 어디까지? 물방울로 만드는 꿈결 같은 세상

문화부 | 입력 : 2020/01/09 [21:15]

 

<사진/위-마릴린 먼로, 아래-몰디브에서>

 

물방울 세계에서는 우리가 상상하는 모든 것은 현실이 된다.

 

꿈을 잃어버리는 요즘, 나이 들수록 분홍빛 꿈을 꾸는 소녀 아닌 소녀가 있다. 모든 것들이 허용되는 창의적인 예술 공간. 상상의 공간으로 그리고 신비로움의 세계로 우리들을 안내하는 정미수, 꿈을 꾸는 한 그녀의 예술은 무죄이다.

 

물방울에 꿈을 입히는 워터 드롭 아티스트(Water Drop Artist)인 정미수의 5번째 개인전 <물방울 동화>가 15일부터 인사동 토포하우스에서 열린다. 

 

국내에서 생소한 워터 드롭 아티스트란 카메라로 수백분의 1초로 물방울을 동결시킨 후 그 위에 디지털 페인팅작업을 하며 상상을 그리는 작업을 하는 사람을 말한다.

 

정 작가는 인간의 눈으로는 감지할 수 없는 찰나의 정지된 이미지를 얻기 위해 고된 작업을 거쳐 물방울의 형상을 기록한다. 이후 아이디어 스케치 후 다양한 상상력은 화사한 꽃이 되고 지구별 어린왕자가 되기도 하며 엘비스 프레슬리나 마를린 먼로를 소환하기도 한다. 상상으로 꿈꾸던 모든 것들이 현실로 구현되며 창의적인 번뜩임은 감성을 자극한다.

 

사진과 미술의 유기적인 결합을 통해 새로움을 창조해내는 정미수의 경계 허물기 작업은 신선함으로 우리에게 다가온다. 

 

정미수, 그녀의 상상력은 어디까지 일까? 번뜩이는 아이디어와 위트 있는 느낌들은 끝없는 호기심과 함께 기대감을 불러일으킨다. 

 

정 작가의 작품들은 아트상품으로도 개발되어 대중들과 만날 예정이다.

 

즉흥적이며 순간적이며 불완전한 물방울을 비현실적인 회화를 차용하여 상상의 세계로 안내하는 정미수의 물방울 동화는 27일까지 계속된다.

 

-정미수 사진전 <물방울 동화>, 2020.01.15.~27, 장소-토포하우스 제2전시실, 윈도우 전시실(서울시 종로구 인사동 11길 6)

 

<문화부/innewstv@i-innews.com>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정미수 작가, 인사동 토포하우스서 ‘물방울 동화’ 전시 개최 관련기사목록